● 영천성
 
▶ 황건의 난 때 황건적의 세력이 크게 흥했던 성이다. 황건적 토벌을 명받은 중랑장 황보숭과 주준이 화공을 사용하여 황건적의 우두머리 장량, 장보를 물리치고 큰 승리를 거둔 장소이다. 처음 출진한 기도위 조조도 황건적의 퇴로를 막아 큰 승리를 거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