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파죽지세(破竹之勢/破竹之势) ◑ pò zhú zhī shì 

▶ 破 깨뜨릴,깨어질 파. 竹 대나무 죽. 之 갈 지. 勢 기세, 형세 세. 

▶ 대나무를 쪼개는 기세라는 뜻.
① 맹렬한 기세.
② 세력이 강대하여 적대하는 자가 없음의 비유.
③ 무인지경을 가듯 아무런 저항도 받지 않고 쳐들어 가는 당당한 기세. 比喻节节胜利,毫无阻碍。 with irresistible force

▶ 위(魏)나라의 권신(權臣) 사마염(司馬炎)은 원제(元帝)를 폐한 뒤 스스로 제위(帝位)에 올라 무제(武帝:265-290)라 일컫고, 국호(國號)를 진(晉)이라고 했다.

이리하여 천하는 3국 중 유일하게 남아 있는 오(吳)나라와 진(晉)나라로 나뉘어 대립하게 되었다.

이윽고 무제는 진남대장군(鎭南大將軍) 두예(杜預)에게 출병을 명했다.

이듬해(280년) 2월, 무창(武昌)을 점령한 두예는 휘하 장수들과 오나라를 일격에 공략할 마지막 작전 회의를 열었다.

이 때 한 장수가 이렇게 건의했다.

"지금 당장 오나라의 도읍을 치기는 어렵습니다. 이제 곧 잦은 봄비로 강물은 범람할 것이고, 또 언제 전염병이 발생할 지 모르기 때문입니다. 그러니 일단 철군했다가 겨울에 다시 공격하는 것이 어떻겠습니까?"

이에 찬성하는 장수들도 많았으나 두예는 단호히 말했다.

"그건 안 될 말이오. 지금 아군의 사기는 마치 '대나무를 쪼개는 기세[破竹之勢]'요, 대나무란 처음 두 세 마디만 쪼개면 그 다음부터는 칼날이 닿기만 해도 저절로 쪼개지는 법인데, 어찌 이런 절호의 기회를 버린단 말이오."

두예는 곧바로 휘하의 전군을 휘몰아 오나라의 도읍 건읍(建業 : 南京]으로 쇄도(殺到) 하여 단숨에 공략했다. 이어 오왕(吳王) 손호(孫晧)가 항복함에 따라 마침내 진(晉)나라는 삼국 시대에 종지부를 찍고 천하를 통일했다.

"옛날에 악의(樂毅)는 제서(齊西)의 한 번 싸음에서 승리하여, 강한 제(齊) 나라를 합쳤다. 지금 아군은 위세를 이미 떨치고 있다. 비유하면 대나무를 쪼개는 것과 같다. 몇 마디를 쪼갠 다음에는 다 칼날을 맞아 쪼개어질 것이니, 다시 손을 댈 곳이 없다."

昔樂毅藉齊西一戰 以幷彊齊 今兵威己振 譬如破竹數節之後 皆迎刃而解 無復著手 處也

▶ [동] 勢如破竹(세여파죽) : 세력이 대나무를 쪼개는 것과 같다.

▶ [유] 士氣衝天(사기충천) : 하늘을 찌를 듯 높은 사기.
  乘勝長驅(승승장구) : 싸움을 이긴 김에 계속 휘몰아 가다.
   旭日昇天(욱일승천) : 아침 해가 떠오르는 듯한 기세.
   席卷之勢(석권지세) : 자리를 말아가는 듯한 형세. 무서운 힘으로 세력을 펼치거나 휩쓸 기세. (席 : 자리 석 卷 : 책,말 권 之 : 어조사 지 勢 : 기세 세)

▶ [출전] 晉書 杜預傳

▶ [출전] 《北史 周纪下 武帝》:“严军以待,击之必克。然后乘破竹之势,鼓行而东,足以穷其窟穴。”

대나무를 쪼개는 기세.

진의 장수 호분이 두예에게 차근히 오 정벌을 풀어나갈 것을 권유하자, 두예는 이렇게 말하며 그의 권유를 거절하였다.

[출전] 삼국지(三國誌)에서


[반의어] 욕파부능(欲罢不能), 난공불락(難攻不落), 견부가최(坚不可摧)

.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UNESCO Heritage,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