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담격언 고급 문제풀이 2
 
공부하고 15문제 연달아 [문제풀기]
 
1. 처삼촌 산소 벌초하듯이  
무슨 일을 함에 있어서 정성을 들이지 않고 하는 척만 한다는 말. 
 
2. 닭 쫓던 개 지붕 쳐다보듯이  
애써 하던 일이 실패로 돌아가서 어찌할 도리가 없이 민망한 표정을 짓고 있다.
 
3. 고양이가 쥐 생각해 준다.  
당치도 않게 남을 위해 생각해 주는 척 한다.
 
4. 가랑잎으로 눈 가리고 아옹한다.  
얕은 수단으로 남을 속이려고 한다. 
 
5. 떡 본 김에 제사 지낸다  
무슨 일을 하려고 생각하던 중, 꼭 필요한 것을 마침 구한 기회를 타서 그것을 치른다는 뜻   
=엎어진 김에 쉬어 간다, 소매 긴 김에 춤춘다.
 
6. 가는 말이 고와야 오는 말이 곱다.  
말은 누구에게나 듣기 좋게 부드럽게 해야 한다. 즉 내가 남에게 좋게 하여야 남도 내게 좋게 한다는 말. 
 
7. 아내가 예쁘면 처갓집 말뚝을 보고도 절한다.  
한 가지가 마음에 들면 그것과 관계 있는 다른 것까지도 좋아 보인다는 말.
 
8. 자라 보고 놀란 가슴 솥뚜껑 보고 놀란다.  
무엇에 한 번 놀란 사람은 그와 비슷한 것만 보아도 겁을 낸다는 말.   
=상궁지조(傷弓之鳥), 국에 덴 놈 물보고도 분다.
 
9. 재주는 곰이 넘고 돈은 되놈이 받는다.  
정작 수고한 사람은 응당한 보수를 받지 못하고 엉뚱한 사람이 그 이익을 차지한다는 뜻.
 
10. 호랑이 없는 산골에 여우가 왕이다.  
잘 나고 세력이 있는 사람이 없는 곳에서는 못나고 약한 사람이 잘난 체하며 기세를 부린다. 
 
11. 제 오라를 제가 졌다.  
자신의 잘못으로 인해 그 벌로 재앙을 입는다. 
 
12. 모난 돌이 정 맞는다.  
(1)성질이 원만하지 못하면 남에게 미움을 받기 쉽다.   
(2)사람이 너무 두각을 나타내면 남에게 미움을 받게 된다. 
 
13. 되로 주고 말로 받는다.  
조금 주고 그 대가로 몇 갑절을 더 받는다는 말. 
 
14. 사나운 개 콧등 아물 날 없다.  
사람도 사나워서 늘 싸우기만 하면 상처를 입고 그것이 미처 낫기도 전에 또 새 상처를 입는다는 말.   
=사나운 개 입 성할 날 없다.
 
15. 가랑잎이 솔잎더러 바스락거린다고 한다.  
제 허물 큰 줄은 모르고 남의 작은 허물을 들어 나무란다는 말. 
 
16. 우물 안 개구리  
일부분만 알고 넓은 세상의 형편을 모른다. 
 
17. 핑계 없는 무덤 없다  
무슨 일이라도 반드시 핑계거리는 있다는 뜻.   
=여든에 죽어도 핑계에 죽는다.
 
18. 언 발에 오줌 누기  
일시적인 도움은 될지언정 그 효력이 오래 가지는 않음.   
=동족방뇨(凍足放尿), 아랫돌 빼어 윗돌 괴기
 
19. 원숭이도 나무에서 떨어질 날이 있다.  
아무리 능숙한 일도 실수할 때가 있음. 
 
20. 남이 장에 간다고 하니까 거름 지고 나선다  
남이 하는 짓을 덩달아 흉내내어 웃음거리가 됨.   
=잉어가 뛰니까 망둥이도 뛴다.   
=남이 은장도를 차니 나는 식칼을 찬다.   
=거문고 인 놈이 춤을 추면 칼 쓴 놈도 춤을 춘다.
 
21. 남의 떡이 커 보인다.  
남의 것이 더 좋아 보인다. 
 
22. 고슴도치도 제 새끼는 함함하다 한다.  
고슴도치도 제 새끼의 털은 부드럽다고 한다  는 뜻으로,   
(1) 자기 자식의 나쁜 점을 모르고 도리어 자랑삼는다는 말.   
(2) 어버이의 눈에 제 자식은 다 잘나 보인다는 뜻.   
=범도 새끼 둔 골을 두남 둔다.
 
23. 가까운 남이 먼 일가보다 낫다.  
이웃에게 서로 가까이 내왕하여 지내면 먼 데 있는 일가보다 더 친하게 된다.
 
24. 열 손가락 깨물어 안 아픈 손가락 없다.  
자식이 아무리 많아도 부모에게는 다 같이 중요하다는 말. 
 
25. 나는 바담 풍(風) 해도 너는 바람 풍 해라.  
자기는 잘못하면서도 남에게는 잘하라고 권한다. 
   
26. 개 보름 쇠듯  
명절날 아무 좋은 음식도 해 먹지 못하고 그냥 넘긴다는 뜻. 
 
27. 개 발에 주석 편자  
격에 어울리지 않는다는 뜻.   
=가게 기둥에 입춘, 돼지 우리에 주석 자물쇠, 거적문에 돌쩌귀
 
28. 개 머루 먹듯  
개가 머루를 먹기는 하나 겉만 핥는 것이라, 내용을 잘 모르고 건성으로 아는 체하거나, 일을 건성 건성 날려서 함을 이르는 말. 
 
29. 개 못된 것 들에 가 짖는다.  
마땅히 할 일은 하지 않고 딴 데 가서 잘난 체함 
 
30. 개 꼬리 삼년 두어도 황모 못 된다.  
원래부터 기질이 나쁜 것은 아무리 가도 그 본질을 바꾸지 못함을 이르는 말.   
=개 꼬리 삼 년 두어도 황모 꼬리는 되지 않는다 
 
31. 도둑놈 개 꾸짖듯  
불평이 있어도 해가 될까봐 말을 못하고 입속으로만 중얼댐, 
 
32. 범 본 놈 창구멍 막듯  
공연히 겁을 먹고 서두르는 모습 
 
33. 나귀 샌님 쳐다보듯  
상황을 모르는 채 눈을 치떠서 말똥말똥 쳐다봄 
 
34. 대추나무에 연 걸리듯  
빚을 여기저기 많이 짐 
 
35. 닭 소 보듯, 소 닭 보듯  
말은 못 하고 노려보기만 함 
  
36. 개 밥에 도토리  
따로 떨어져서 여럿 속에 어울리지 못하는 사람 
 
37. 그물에 든 물고기  
아무리 애써도 벗어나지 못하고 꼼짝할 수 없는 처지 
 
38. 우물 안 개구리  
일부분만 알고 넓은 세상의 형편을 모른다. 
 
39. 독 안에 든 쥐  
아무리 하여도 벗어날 수 없는 처지에 놓여, 꼼짝못하게 됨을 이르는 말.
 
40. 길 아래 돌부리  
아무리 애써도 벗어나지 못하고 꼼짝할 수 없는 처지 
 
41. 제 버릇 개 주랴.  
한번 버릇이 되면 고치기 어렵다. 
 
42. 목구멍이 포도청이라.  
굶주려, 먹고 살기 위해서는 범죄도 불가피하다는 뜻   
=구복이 원수라, 가난이 죄다
 
43. 산 입에 거미줄 치랴.  
설마 굶어죽기야 하겠는가? 
 
44. 가재는 게 편이라.  
모양이 비슷하고 서로 인연이 있는 데로  편들어 붙는다는 말   
=가재는 게 편이요 초록(草綠)은 한 빛이라
 
45. 소경 제 닭 잡아먹기라.  
어리석은 자가 이득을 본 줄로 여기고 어떤 일을 한 것이, 알고 보니 결과적으로는 자기 자신의 손해였다는 말. 
 
46. 떡 줄 사람은 꿈도 안 꾸는데 김칫국부터 마신다.  
남은 생각하지도 않는데, 그가 자기에게 줄 것이라고 생각하여 미리부터 기대한다.
 
47. 자라 보고 놀란 가슴 솥투껑 보고 놀란다.  
무엇에 한 번 놀란 사람은 그와 비슷한 것만 보아도 겁을 낸다는 말.   
=상궁지조(傷弓之鳥), 국에 덴 놈 물보고도 분다
 
48. 까마귀 날자 배 떨어진다.  
아무런 관련도 없는 일이 마침 공교롭게도 어떤 사건과 관계 있게 보여져, 혐의를 받게 됨을 이르는 말. 
 
49. 아니 땐 굴뚝에 연기 날까?  
어떤 원인이 없이는 그러한 소문이 떠돌 리 없다는 말. 
 
50. 점잖은 개 부뚜막에 먼저 오른다.  
겉으로는 점잖은 체하는 사람이 먼저 엉뚱한 짓을 한다. 
   
51. 구더기 무서워 장 못 담글까  
다소의 장애가 있더라도, 해야 할 일이나 하고 싶은 일은 하게 마련이라는 뜻. 
 
52. 낙동강 잉어가 뛰니 사랑방 목침도 뛴다.  
처지가 남만 못하면서 남이 하는 것을 따라한다. 
 
53. 물이 깊은지 얕은지는 건너보아야 안다  
일이 어려울지 쉬울지는 직접 해보아야 알 수 있다. 
 
54. 소 잃고 외양간 고친다.  
(1) 평소에 대비가 없었다가 실패한 다음에 뒤늦게 깨달아 대비함을 이름   
(2) 이미 일을 그르친 뒤에 뉘우쳐도 소용 없다는 말.   
=도둑 맞고 사립 고친다, 망양보뢰(亡羊補牢), 사후약방문(死後藥方文) 
 
55. 이하(李下)에서 비뚤어진 관(冠)을 바로잡지 말라.  
의심받을 일을 하지 말고 조심하라는 뜻.   
=이하부정관(李下不整冠) 
 
56. 끈 떨어진 갓이다.  
의지할 데가 없어진 처지를 이르는 말. 
 
57. 소도 언덕이 있어야 비빈다.  
의지할 데가 있어야 무슨 일을 할 수 있다는 말.
 
58. 울고 싶은데 뺨 맞은 격이다.  
때 맞추어 일이 생기다. 
 
59. 엎지른 물이요, 쏘아 놓은 화살이다.  
이미 일이 일어나서 후회해도 돌이킬 수 없음. 
 
60. 재수 없는 놈은 자빠져도 코가 깨진다.  
운수가 사나운 사람은 대수롭지 않은 일에서도 자꾸만 낭패를 보게 된다. 
 
61. 마른 하늘에 날벼락  
갑자기 뜻하지 않았던 변을 당하였다. 
 
62. 기는 놈 위에 나는 놈 있다  
아무리 재주가 있다 하여도 그보다 더 나은 사람이 있으므로 너무 자랑하지 말라는 말. 
 
63. 우물에 가서 숭늉 찾는다.  
성미가 매우 급하다. 
 
64. 울며 겨자 먹기.  
마지 못해 싫은 일을 좋은 척하고 억지로 한다. 
 
65. 이불 속에서 활개 친다.  
밖에서 다른 사람들 앞에서는 꿈쩍도 못하는 못난 자가 집 안에서는 잘난 체하며 큰소리를 한다. 
 
66. 소 잃고 외양간 고친다.  
(1) 평소에 대비가 없었다가 실패한 다음에 뒤늦게 깨달아 대비함을 이름   
(2) 이미 일을 그르친 뒤에 뉘우쳐도 소용 없다는 말.   
=도둑 맞고 사립 고친다, 망양보뢰(亡羊補牢), 사후약방문(死後藥方文) 
 
67. 불난 집에 부채질 한다.  
곤란한 처지의 사람을 방해하여 더 곤란케 한다. 
 
68. 돌다리도 두들겨 보고 건너라.  
잘아는 일이라도 세심한 주의를 해야 한다는 말.   
=아는 길도 물어 가라, 얕은 내도 깊게 건너라, 식은 죽도 불어가며 먹는다
 
69. 콩으로 메주를 쑨다 해도 곧이 안 듣는다  
남의 말을 믿지 않는다.   
거짓말 잘하는 사람의 말은 모두 거짓말같이 들린다는 말.
 
70. 열 길 물 속은 알아도 한 길 사람 속은 모른다.  
사람의 마음을 측량하기 어렵다는 말. 
 
71. 꿈보다 해몽이 좋다.  
사실은 그렇지 못하나 해석이 그럴싸하다는 말. 
 
72. 선무당이 사람 잡는다.  
미숙한 사람이 잘하는 체하다가 일을 그르친다는 말. 
 
73. 송충이는 솔잎 먹고 사는 법이다.  
분수에 맞게 살아야 한다. 
 
74. 서당 개 삼 년이면 풍월을 읊는다.  
어떤 방면에 전혀 아는 것이 없는 사람도, 그 방면에서 오래 끼여 있으면 어느 정도는 익히게 된다는 말. 
 
75. 남의 제사에 감 놓아라 대추 놓아라 한다.  
자기와는 상관도 없는 일에 쓸데 없이 간섭한다. 
 
 
 1개 그룹(15문제)의 1번 문제를 풀면 2번으로 넘어가고, 2번을 풀면 3번으로 ... 이렇게 15번 문제까지 풀어서, 그 그룹의 진정한 속담.격언 지존을 뽑습니다. 문제를 풀기 전에 아래의 속담.격언을 한번 보시고 시작하세요. 중간중간 북마크 하시면서 풀어 보세요, 그렇지 않으면 처음부터 다시 해야 합니다.  

속담격언 고급 문제풀이 2 [문제풀기]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