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낭중지추(囊中之錐/囊中之锥) ◑  


▶ 囊 주머니 낭, 中 가운데 중, 之 갈 지(…의), 錐 송곳 추. 


▶ 주머니 속의 송곳. 곧 재능이 뛰어난 사람은 숨어 있어도 남의 눈에 드러난다는 뜻. 주머니 속에 든 송곳이 끝이 뾰족하여 밖으로 나오는 것과 같이, 재능이 뛰어난 사람은 그 재능이 반드시 나타난다. 


▶ 전국시대 말엽, 진(秦)나라의 공격을 받은 조(趙)나라 혜문왕(惠文王)은 동생이자 재상인 평원군(平原君 : 趙勝)을 초(楚)나라에 보내어 구원군 (救援軍)을 청하기로 했다.

20명의 수행원이 필요한 평원군은 그의 3,000여 식객(食客) 중에서 19명은 쉽게 뽑았으나 나머지 한 사람을 뽑지 못해 고심하고 있었다.

이때 모수(毛遂)라는 식객이 자천(自薦)하고 나섰다.

"대감, 저를 데려가 주십시오."

평원군은 어이없다는 얼굴로 이렇게 물었다.

"그대는 내 집에 온 지 얼마나 되었소?"

"이제 3년이 됩니다."

"재능이 뛰어난 사람은 숨어 있어도 마치 '주머니 속의 송곳[囊中之錐]' 끝이 밖으로 나 오듯이 남의 눈에 드러나는 법이오. 그런데 내 집에 온 지 3년이나 되었다는 그대는 이제까지 단 한번도 이름이 드러난 적이 없지 않소?"

"그것은 나리께서 이제까지 저를 단 한 번도 주머니 속에 넣어 주시지 않았기 때문이죠. 하지만 이번에 주머니 속에 넣어 주시기만 한다면 끝뿐 아니라 자루[柄]까지 드러내 보이겠습니다."

이 재치있는 답변에 만족한 평원군은 모수(毛遂)를 20번째 수행원으로 뽑았다.

초나라에 도착한 평원군은 모수가 활약한 덕분에 국빈(國賓)으로 환대 받으면서 구원군도 쉽게 얻을 수 있었다고 한다.  


같은 뜻의 속담으로 "주머니 속에 들어간 송곳이라." 


[출전] '史記' 平原君列傳 


[동의어] 추처낭중(錐處囊中), 군계일학(群鷄一鶴) 


[반의어] 부로봉망(不露锋芒)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