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발본색원(拔本僿源/拔本塞源) ◑ bá běn sè yuán


▶ 拔(뺄 발) 本(밑 본) 塞(막힐 색) 源(근원 원)


▶ 근본을 뽑고 근원을 막아 버린다. 근본적인 차원에서 그 폐단을 없애 버리다. 뿌리를 뽑아 근원을 막는다는 뜻으로, 패단의 근본을 뽑고 근원을 막아버리는 것을 말함. 本:根本,根源。拔起树根,塞住水源。比喻防患除害要从根本上打主意。 abandon sources.


▶ 발본색원(拔本塞源)은 '춘추좌씨전(春秋左氏傳)' 소공(昭公) 구년조(九年條) 중, 주왕의 다음과 같은 말에서 유래된 고사(故事)이다.

"나에게 백부(伯父)가 계신 것은 마치 옷에 갓이 있는 것과 같다. 나무와 물에 근원이 있어야 하듯 백성들에게 지혜로운 임금이 있어야 한다.

백부께서 만약 갓을 찢어버리고 뿌리를 뽑고 근원을 막으며[拔本塞源], 오로지 지혜로움을 버린다면 비록 오랑캐들이라도 나라는 사람을 어떻게 볼 것인가."

我在伯父 猶衣服之有冠冕 木水之有本源 民人之有謀主

伯父(백부)가 若裂冠毁冕(약렬관훼면)하고 拔本塞源(발본색원)하며 專棄謀主(전기모주)하면 雖戎(수융) 狄(적)이라도 其何有余一人(기하유여일인)이리오.


이와는 다른 出典으로, 명나라 때의 철학자 왕양명(王陽明)의 '발본색원론 (拔本塞源論)' 이 있다.

왕양명의 '발본색원론(拔本塞源論)'을 여기 다 소개할 수는 없으나, 그가 평소 제창하던 "하늘의 이치를 지니고 사람들은 욕심을 버리라."는 말과 취지가 같다. 즉, 사사로운 탐욕 은 근본부터 뽑아버리고 그 근원을 틀어막음에 있음을 알 수 있다.

이런 정신적인 고사가 지금 세상에서는 범죄나 범죄 조직의 뿌리를 뽑아 버린다는 데에 만 사용되고 있으니 이는 통탄할 일인가, 아니면 언어의 사회성에 대한 금석지감이라 할 일인가?

[출전] '春秋左氏傳' 昭公 九年條

[유사어] 剪草除根(전초제근) : 풀을 베고 뿌리를 캐내다. 즉 미리 폐단의 근본을 없애 버리다.
削株堀根(삭주굴근) : 줄기를 자르고 뿌리를 파냄. 즉 미리 화근(禍根)을 뽑아 버리다.

▶ [출전] 《晋书 慕容垂载记》:“将军欲裂冠毁冕,拔本塞源者,自可任将军兵势,何复多云。”


[동의어] 부저추신(釜底抽薪)


[반의어] 양옹유환(养痈遗患)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