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Web Site에서 검색

 ◐ 백락일고(伯樂一顧/伯乐一顾) ◑ bō lè yī gù

▶ 伯 흰 백, 樂 즐거울 락, 一 한 일, 顧 돌아볼 고

▶ ‘백락의 한번 돌아봄’이라는 말로, 명마도 백락을 만나야 세상에 알려 지듯이 현명한 사람 또한 그 사람을 알아주는 자를 만나야 출세할 수 있음을 비유한다. 명마(名馬)가 백락(伯樂)을 만나 세상에 알려진다는 뜻, 자기의 재능을 남이 알아주어 잘 대우함을 이르는 말. 比喻受人知遇赏识。

▶ 주(周)나라 때 어느 날 준마를 시장에 내다 팔려고 하는 자가 백락을 찾아와서 이렇게 말했다.

“저에게는 준마 한 마리가 있습니다. 이 말을 팔려고 아침마다 시장에 나간 지 사흘이 되었지만, 누구 하나 관심을 보이는 자가 없습니다.

한번 와서 저의 말을 봐준다면 사례하겠습니다.”

백락은 그래서 준마를 보러 시장으로 갔다. 그 말은 백락의 생각보다 훨씬 준수했으므로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감탄하는 표정을 짓고는 말 주위를 둘러보았다.

그리고는 아깝다는 표정을 지으며 그 자리를 떠났다.

이 모습을 지켜본 사람들은 그 말이 구하기 어려운 준마라고 생각하고는 앞다투어 사려고 했다. 그래서 말의 값은 껑충 뛰었고, 결국 말 주인이 처음 생각했던 값의 열 배나 받고 팔았다.

이것이 바로 백락이 한 번 돌아봤다는 말이다.

또 한유(韓愈)는“잡설(雜說)”에서 다음과 같은 말을 했다.

“옛날에 손양(孫陽)이라는 자가 말을 잘 알아봤기 때문에 그를 백락이라고 했다. 천리마가 있어도 알아볼 수 있는 백락이 없다면, 하찮은 주인을 만나 천대받고 혹사당하다가 결국에는 허름한 마구간에서 죽게 될 것이다.

그러면 세상에 이름을 떨치지 못하여 천리마라고 불러 주는 자가 없을 것이다. 천리마라도 알아주는 사람이 없다면 그 재능을 발휘하지 못하고 보통 말 이하의 능력 밖에는 드러내지 못할 것이다.

이와 마찬가지로 세상에 훌륭한 인재가 있어도 그를 알아주는 현명한 군주나 재상을 만나지 못하면 재능을 발휘할 수 없을 것이다.”

결국 천리마는 백락이 있음으로 해서 존재하게 된 것이고, 현명한 인재는 현명한 군주가 있음으로 해서 있게 된다는 말이다.  
 
[출전] 전국책(戰國策)  


▶ 春秋时期,秦穆公的相马专家孙阳特别善于观察品评马匹的优劣,人们用神话中掌管天马的星宿名“伯乐”来称赞他,凡他相中的马,身价立即提高。一次有人牵马去市场卖,三天都没人问津,他请伯乐去光顾,立即就有人高价收购

[출전] 《战国策 燕策二》载:战国时,苏代说淳于髡,谓人有告伯乐曰,臣有骏马欲卖,连三旦立于市,人莫与言;愿子一顾之,请献一朝之费。伯乐乃环而视之,去而顾之,一旦而马价十倍。

[동의어] 백락상마(伯乐相马)

[반의어] 기복염거(骥服盐车)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