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Web Site에서 검색

◐ 가담항설(街談港說/街谈巷说) ◑ jiē tán xiàng shuō

▶ 街 : 거리 가 談 : 말씀 담 巷 : 거리 항 說 : 말씀 설

▶ 길거리나 세상 사람들 사이에 떠도는 이야기. 세상에 떠도는 뜬 소문. 大街小巷里人们的谈论。street gossip


▶ 논어
길에서 듣고 길에서 말하는 것(道聽塗說)은 덕을 버리는 것과 같다(德之棄也). 


길거리에서 들은 좋은 말(道聽)을 마음에 간직하여 자기 수양의 양식으로 삼지 않고 길거리에서 바로 다른 사람에게 말해 버리는 것(塗說)은 스스로 덕을 버리는 것과 같은 것이다. 좋은 말은 마음에 간직하고 자기 것으로 하지 않으면 덕을 쌓을 수 없다는 말이다.

▶ 한서
대체로 소설이란 것의 기원은 임금이 하층민의 풍속을 알기 위해 하급 관리에게 명하여 서술토록 한 데서 비롯되었다. 즉 세상 이야기라든가 길거리의 뜬소문은 '길에서 듣고 길에서 말하는(道聽塗說)' 무리가 지어낸 것이다.

▶ 순자
소인배의 학문은 귀로 들어가 곧바로 입으로 흘러나오고(口耳之學)' 마음 속에 새겨 두려고 하지 않는다. '귀와 입 사이는 불과 네 치(口耳四寸).' 이처럼 짧은 거리를 지날 뿐이라면 어찌 일곱 자(七尺) 몸을 훌륭하게 닦을 수 있겠는가. 옛날에 학문을 한 사람은 자기 자신을 닦기 위해서 노력했지만 요즈음 사람들은 배운 것을 금방 다른 사람에게 고하고 자기를 위해 마음 속에 새겨 두려고 하지 않는다. 군자의 학문은 자기 자신을 아름답게 하지만 소인배의 학문은 인간을 못쓰게 망쳐 버린다.

[출전] 논어(論語) '양화편(陽貨篇)', 한서(漢書) '예문지(藝文志)', 순자(荀子) '권학편(權學篇)'

▶ [출전] 《文选·曹植·与杨德祖书》:“今往仆少小所著辞赋一通相与。夫街谈巷说,必有可采;击辕之歌,有应风雅,匹夫之思,未易轻弃也。”

[동의어] 중설분운(众说纷纭), 가담시어(街谈市语), 가담항언(街谈巷谚), 가담항의(街谈巷议), 도청도설(道聽道說), 가담항어(街談巷語), 여항(閭港), 세평(世評)

[반의어] 이구동성(异口同声), 천편일률(千篇一律), 중구일사(众口一词)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