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저추신(釜底抽薪) ◑ fǔ dǐ chōu xīn
- 병법 삼십육계 (兵法 三十六計)중 제19계

▶ 적의 기세를 꺾어야 한다.

힘으로는 대항할 수 없어도 적의 기세를 꺾을 수는 있다. 즉, 유(柔)하게 하는 것으로 능히 강(剛)함을 이기는 방법으로 적을 굴복시키는 것이다.

'부저추신'이란 솥 밑의 장작을 빼낸다는 뜻으로, "장작을 꺼내 물이 끓는 것을 그치게 하고, 풀을 먼저 베고 그 뿌리를 뽑는다"에서 나온 말이다. 즉, 적의 계략을 근본적으로 부수어 버리라는 뜻이다. 釜:锅。 薪:柴。在锅底下抽出柴火。 比喻从根上解决问题。也指暗中进行破坏。 take out burning wood from under the pot.


▶ 후한 초에 오한(吳漢)이 대사마였을 때, 한밤중에 적이 진지를 습격해 온 일이 있었다.

그 때 온 부대가 당황하여 우왕좌왕하는데, 오직 오한 만은 태연히 누운 채 꼼짝도 하지 않았다. 군사들은 이러한 태연스런 오한의 태도를 보고 곧 평정을 되찾았다.

뒤이어 오한은 지체없이 정예부대를 가려 뽑아 밤을 이용, 반격을 감행하여 적을 무찔렀다. 이것이 직접 적과 부닥치지 않고 계략으로 적의 기세를 꺾는 방법이다.

▶ 하비태수가 우이의 승인 손견에게  장독목(張獨目)이란 도적의 토벌을 의뢰하자, 손견은 골짜기에서 넓은 들판으로 도적떼를 유인하기 위해 그들이 보는 앞에서 무질서하게 쉬고 있는 것 처럼 보여 그들을 끌어내어 장독목 일당을 토벌함.

[출전] 삼국지(三國誌)에서 


▶ 北朝东魏大将侯景起兵反叛朝廷被打败,就跑到南朝梁武帝萧衍那里求救,萧衍发兵给他,他进攻东魏失败。东魏魏收给萧衍写了《为侯景判移梁朝文》,劝萧衍对侯景这种人只能“抽薪止沸,剪草除根。”萧衍不听,侯景后来又背叛梁朝.


▶ [출전] 汉 董卓《上何进书》:“臣闻扬汤止沸,莫若去薪。”


[동의어] 추신지비(抽薪止沸), 참초제근(斩草除根)


[반의어] 화상요유(火上浇油), 포신구화(抱薪救火), 비탕비지(沸汤沸止)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