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휼방상쟁 어옹득리(鷸蜯相爭 漁翁得利/鹬蚌相争 渔翁得利) ◑ yù bàng xiāng zhēng,yú wēng dé lì

▶ 鹬 도요새 휼 蚌 대합조개 방 相 서로 상 争 다툴 쟁 渔 고기잡을 어 翁 늙은이 옹 得 얻을 득 利 날카로울 리

▶ 도요새와 조개가 서로 싸우다 둘 다 어부에게 잡히다. [《전국책(戰國策)·연책(燕策)》에 조개가 껍질을 벌리고 햇빛을 쐬다가 도요새에게 조갯살이 물리자 조개껍질로 도요새 주둥이를 꽉 물고 서로 버티다가 결국 둘다 어부에게 잡혀버렸다는 고사에서 유래함.] 서로 다투는 사이에 제삼자가 이득을 보다. 서로 다투는 틈을 이용하여 다른 사람이 어부지리를 얻다. 서로 다투다가 남 좋은 일 하다. 鹬:长嘴水鸟;蚌:有贝壳的软体动物。比喻双方争执不下,两败俱伤,让第三者占了便宜。When the snipe and ten clam grapple; it is the fisherman who profits.

鹬蚌相争,渔翁得利和“坐山观虎斗”都有“双方争执不下;结果两败俱伤;让第三者获得好处”的意思;但鹬蚌相争,渔翁得利偏重在客观地形容双方相斗让第三者获利;“坐山观虎斗”偏重在形容人的意愿和行动。

▶ 战国时期赵国准备攻打燕国,燕王派苏代去赵国游说赵王不要战争,讲述一只河蚌在岸上夹住一只鹬鸟的长嘴,双方争执不让,最后被一个渔翁轻易擒住。如果燕赵发生战争,秦国就像渔翁那样轻易吞并燕赵。赵王只好放弃战争的打算

[출전] 西汉 刘向《战国策 燕策二》:“蚌方出曝,而鹬啄其肉,蚌合而钳其喙。鹬曰:‘今日不雨,明日不雨,即有死蚌。’蚌亦曰:‘今日不雨,明日不雨,即有死鹬。’两者不肯相舍,渔者得而并禽之

[동의어] 어인득리(渔人得利), 량패구상(两败俱伤), 종중어리(从中渔利)

[반의어] 견의용위(见义勇为), 상보상성(相辅相成), 상득익창(相得益彰)
.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