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재시교(因材施敎) ◑


▶ 因 (말미암을 인) 材 (자질 재) 施 (베풀 시) 敎 (가르칠 교)
 
▶ (제자의)자질에 따라 가르침을 베풀다. 제자의 능력과 상황에 맞추어 가르치다.
 
▶ 공자는 일률적으로 가르친 게 아니라 학생 저마다의 타고난 소질에 바탕을 두고 가르쳤다. 즉, 타고난 저마다의 소질과 처한 상황에 맞추어 교육을 달리 했다는 말이다. 요즘으로 말하면 개별식 교육이라고나 할까?


논어 先進篇에 나오는 다음 구절을 보자.

자로가 묻길 "좋은 말을 들으면 바로 행동에 옮길까요?" 


공자가 답하길 "부형이 아직 계신데 어떻게 듣자마자 바로 행동에 옮기려고 하느냐? 좀더 신중하게 생각해야지."

(자로가 자리를 비우자)  

염유란 제자가 묻길 "좋은 말을 들으면 바로 행동에 옮길까요?"
공자가 답하길, "그럼, 실천이 중요한 게야."
 
옆에 있던 공서화가 이해하기 어렵다는 듯 물었다. 

"선생님, 똑같은 질문에 어떻게 답이 틀립니까? 자로가 물었을 땐 신중하라고 하셔 놓고선 염유가 똑같이 물으니까 바로 실천하라고 하시다니요. 저 정말 헷갈립니다. 감히 그 연유를 묻고자 합니다." 


이에 공자가 답하길, "염유는 애가 소극적이라 과감하라고 그런 거고, 자로는 애가 너무 덤벙대니까 좀 신중하라고 그렇게 이야기한 것이란다."


子路問: "聞斯行諸이꼬?" 子曰: "有父兄在하니, 如之何 其聞斯行之리오?" 염有問: "聞斯行諸이꼬?" 子曰: "聞斯行之니라." 公西華曰: "由也問 聞斯行諸어늘,子曰,'有父兄在'라 하시고; 求也問 聞斯行諸어늘, 子曰, '聞斯行之'라 하시니, 赤也惑하야, 敢問하노이다." 子曰: "求也는 退, 故로 進之하고; 由也는 兼人, 故로 退之호라."


참으로 융통성 있는 가르침이다. 이러한 공자의 교육방법을 일러 '인재시교(因材施敎)'라 한다. 학생의 성격이며 능력을 고려했다는 점은 요즘의 교육자들이 새겨 배워야 할 내용이다. 

 
[출전] 논어(論語) 先進篇(선진편)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