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선즉제인(先則制人/先即制人) ◑ xiān jí zhì rén

▶ 先 먼저 선. 則 곧 즉(…그러면), 법 칙. 制 억제할 제. 人 사람 인. 

▶ 선손을 쓰면(선수를 치면) 남을 제압할 수 있다는 뜻. 制:控制。先下手取得主动就可制服对方。泛指做事应先争取主动 

▶ 진(秦)나라 2세 황제 원년(元年:B.C. 209)의 일이다.

진시황(秦始皇) 이래 계속되는 폭정에 항거하여 대택향 [大澤鄕:안휘성 기현] 에서 900여 명의 농민군을 이끌고 궐기한 날품팔이꾼 진승(陳勝)과 오광(吳廣) 은 단숨에 기현을 석권하고 진[秦:하남성 회양(河南省淮陽)]에 입성했다.

이어 이곳에 장초(張楚)라는 나라를 세우고, 왕위에 오른 진승은 옛 6개국의 귀족들과 그 밖의 반진(反秦) 세력을 규합하여 진나라의 도읍 함양(咸陽)을 향해 진격했다.

이에 자극을 받은 강동(江東)의 회계군수(會稽君守) 은통(殷通)은 군도(郡都) 오중[吳中:강소성 오현(江蘇省吳縣)]의 유력자인 항량(項梁)을 불러 거병을 의논했다.

항량은 진나라 군사에게 패사(敗死)한 옛 초(楚)나라 명장이었던 항연(項燕)의 아들인데, 고향에서 살인을 하고 조카인 적[籍:항우(項羽)의 이름]과 함께 오중으로 도망온 뒤 타고난 통솔력을 십분 발휘하여 곧 오중의 실력자가 된 젊은이다.

"지금 강서 지방에서는 모두들 진나라에 반기를 들었는데, 이는 하늘 이 진나라를 멸망코자 하는 시운(時運)이 되었기 때문이오, 내가 듣건대 '선손을 쓰면 남을 제압할 수 있고[先則制人]' 뒤지면 남에게 제압당한다고[後則人制] 했소. 그래서 나는 그대 와 환초를 장군으로 삼아 군사를 일으킬까 하오."

은통은 오중의 실력자일 뿐 아니라 병법에도 조예가 깊은 항량을 이용, 출세의 실마리를 잡아볼 속셈이었으나 항량은 그보다 한 수 위였다.

"거병하려면 우선 환초부터 찾아야 하는데, 그의 행방을 알고 있는 자 는 오직 제 조카인 적뿐입니다. 그러니 지금 밖에 와 있는 그에게 환초를 불러오라고 하명 하시지요."

"그럽시다. 그럼, 그를 들라 하시오. "

항량은 뜰 아래에 대기하고 있는 항우에게 다가가 귀엣말로 이렇게 일렀다.

"내가 눈짓을 하거든 지체 없이 은통의 목을 치도록 하라."

항우를 데리고 방에 들어온 항량은 항우가 은통에게 인사를 마치고 자기를 쳐다보는 순간 눈짓을 했다. 항우는 칼을 빼자마자 비호같이 달려들어 은통의 목을 쳤다. 항량과 항우가 은통에 앞서 '선즉제인'을 몸소 실행한 것이다.

항량은 곧바로 관아를 점거한 뒤 스스로 회계 군수가 되어 8000여 군사를 이끌고 함양으로 진격하던 중 전사하고 말다.

뒤이어 회계군의 총수가 된 항우는 훗날 한왕조(漢王朝)를 이룩한 유방(劉邦)과 더불어 진나라를 멸망시켰다(B.C. 206). 그러나 그후 유방과 5년간에 걸쳐 천하의 패권을 다투다가 패하여 자결하고 말았다(B.C. 202).

[출전] 史記 項羽本記 / 漢書 項籍專


[출전] 西汉·司马迁《史记·项羽本纪》:“吾闻,先即治人,后则为人所制。”

[대응어] ∼후즉위인소제(後則爲人所制).

[유사어] 진승오광(陳勝吳廣).

[동의어] 先則制人 後則制於人(선즉제인 후즉제어인)의 준말.
             先發制人(선발제인) : 먼저 시작하면 남을 제압한다.
             先聲奪人(선성탈인) : 먼저 큰 소리를 쳐 남의 기세를 꺾다.

-----> 권토중래(捲土重來)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