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지약우(大智若愚) ◑ dà zhì ruò yú

▶ 大 클 대 智 슬기 지 若 같을 약 愚 어리석을 우

▶ 크게 지혜로운 사람은 오히려 어리석은 듯하다. 큰 지혜를 가지고 있는 사람은 자신의 재능을 뽐내지 않기 때문에 얼른 보기에는 어리석은 사람 같이 보인다. 很有智慧的人表面上好像很愚蠢。 A wise man looks stupid.

▶ '노자'는 "대단히 곧은 사람은 도리어 비굴해 보이고 대단히 교묘한 사람은 도리어 졸렬해 보이며 대단히 말을 잘하는 사람은 도리어 말을 더듬는 것 같다"고 하였다.

또 송나라의 소식은 "대단히 용감한 사람은 도리어 두려워하는 듯하고 대단히 지혜로운 사람은 도리어 어리석은 듯하며 지극히 귀한 사람은 초헌면류관이 없어도 영화롭고 지극히 인자한 사람은 양생을 하지 않아도 장수한다"고 하였다.

원래 지모가 뛰어나 사람은 오히려 어리석은 척한다. 이것은 내심의 큰 포부를 감추기 위하여, 또는 어떠한 목적을 실현하기 위하여 일부러 무능한 척하며 상대로 하여금 방심하게 하기 위한 것이다.

▶ 기원 239년에 위나라 황제 조예가 병으로 죽자 겨우 8살밖에 안되는 조방이 왕위에 오르고, 사마의는 아무런 실권도 없는 태부가 되었다. 그리하여 병권은 송두리째 대장군 조상에게로 돌아갔다.

조상이 조정을 제 마음대로 하자 사마의는 이로 하여 그와 갈등이 생기었다. 병권을 되뺏아 오기 위하여 사마의는 고의로 늙고 병든 척하면서 잠시 재간을 숨기니, 조상은 그것을 진실로 알고 조금도 방비하지 않았다.

그후 위나라 가평 원년 정월에 사마의는 조상이 조방을 호위하여 고평릉에 가서 제를 지내고 돌아오는 틈을 타서 거짓 태후의 칙지를 전하고 성문을 닫았다.

그리고는 사도 고윤을 파견하여 조상의 군영을 접수하게 하고 연후에 조방에게 표를 올려 조상의 죄상을 낱낱이 고하였다. 조방은 어쩔 수 없이 조상을 면직시켰다.

사마의는 또 군대를 보내어 조상의 집을 포위하고 모반죄로 조상과 그 도당을 모조리 죽여 버렸다. 사마의는 그때로부터 조정 대권을 혼자 틀어쥐었다.

[출전] 삼국지(三國誌) 관련


▶ [출전] 宋 苏轼《贺欧阳少师致仕启》:“大勇若怯,大智如愚。”

[동의어] 대교약졸(大巧若拙), 허회약곡(虚怀若谷), 부로봉망(不露锋芒), 심장약곡(深藏若谷)

[반의어] 봉망필로(锋芒毕露), 부가일세(不可一世), 우부가급(愚不可及)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