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 장효조-최동원 눈 감다

한국 야구를 빛냈던 두 개의 '큰 별'이 나란히 졌다. '타격 천재' 장효조와 '가을의 전설' 최동원은 각각 위암과 대장암으로 일찍 세상을 떠났다. 1982년 세계선수권대회 우승의 주역인 이들은 프로 무대에서도 최고의 자리를 놓치지 않았다. 장효조는 4차례나 타격 1위에 올랐고, 최동원은 84년 한국시리즈에서 혼자 4승을 올리는 괴력을 발휘했다. 그러나 한창 지도자로 활약할 나이에 뜻밖의 병마에 세상을 뜨면서 야구팬들을 비통하게 만들었다. [ns2011ysptjnb24]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