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 K리그의 젊은 감독 열풍

특히나 K리그 젊은 감독들의 열풍이 거셌던 한 해였다. 황선홍 포항 감독을 비롯해 신태용 성남 감독, 최용수 서울 감독, 유상철 대전 감독까지 K리그의 신세대 감독들은 개성 넘치는 모습으로 K리그에 큰 활기를 불어넣었다. 

황선홍 감독은 포항을 정규리그 2위로 끌어올리며 비상했고, 신태용 감독은 부족한 여건에서도 성남을 FA컵 우승으로 이끄는 저력을 선보였다. 최용수 감독(대행)은 톡톡 튀는 행동과 언변으로 K리그의 새로운 히트 상품으로 부각됐다. 유상철 감독은 쓰러져가는 대전에 다시 희망을 불어넣고 있다. [ns2011ysptftjn24]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