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P.PHOTO for CHROME, FIREFOX, MAC10.6, WINDOWS VISTA, WINDOWS7

Mobile 한국어
MAP.PHOTO for CHROME, FIREFOX, MAC10.6, WINDOWS VISTA, WINDOWS7

10대뉴스

각종뉴스링크

대한민국의 아름다운 강산

대한민국의 문화재탐방

오늘 :
903 / 11,883
어제 :
0 / 0
전체 :
3,232,332 / 153,864,938


SubKorea 검색
모든 웹사이트 검색

한국과 세계의 각종 10대 뉴스

1945년 부터 현재 까지

Tip : 본문중 ns2005ykor 클릭하면 2005년 국내(ykor), 국제(yfor), 스포츠(yspt), 바둑(ybad) 중 관련 10대뉴스를 볼수 있슴다.
역사년표 - B.C. ~ A.D. 1 ~ 600 ~ 1000 ~ 1500 ~ 1800 ~ 1900 ~ 1950 ~ 1980 ~ , 테마별, 년도별
10대뉴스 - 한국, 세계, 스포츠, 축구, 바둑, 골프, 야구, 키워드
일반뉴스 - 국내, 해외, 토픽, 축구, 바둑, 골프, 야구, 부동산
조회 수 : 1824
2008.01.02 (13:12:05)
2007bdcboro181.jpg

2007bdcboro182.jpg

18. 윤국수를 울린 마법

제51기 국수전 도전2국
○ 이세돌 9단
● 윤준상 6단

날짜: 2007년 12월 02일
장소: 포항시청
결과: 228수, 백불계승

파죽지세로 도전권을 획득한 이세돌 9단. 랭킹 1위 기전인 명인에 등극하더니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국수마저 집어삼킬 태세다. 이창호 9단을 누르고 권좌에 앉은 윤준상 9단도 달아날 곳은 없다.

1국에서 대마를 잡힌 윤준상 6단은 2국에서도 난타전을 불사하며 필승의 국면을 만들었다. 두 눈을 내기 위해 좌충우돌하던 좌변 백이 몰살당하기 일보직전. 흑이 1,3으로 공격하자 이세돌 9단의 눈이 반짝이더니 순식간에 8,10이 놓인다. 기상천외의 맥점을 당한 윤준상 6단은 결국 백대마를 놓치고 패했다.

한 순간의 방심이 부른 패국이었다. 흑이 잡으러 가는 길은 수도 없이 많았다. 일례로 흑1로 2의 곳을 두었으면 백대마는 살길이 없었다.

충격을 떨치지 못한 윤준상 6단은 3국도 힘없이 물러나며 어렵사리 얻었던 타이틀을 빼앗겼다. 이창호 9단에 타이틀을 넘겨받은 지 불과 9개월 만의 일이었다. [
ns2007ybadco]

기보보기 :
역사년표Map BC -AD 1 -600 -1000 -1500 -1800 -1900 -1950 -1980-현재 (1945년이후 10대뉴스)

번호 제목 닉네임 등록일 조회 추천
1988 3. 한국 영화 비중 축소 첨부 파일
cyber
2011-04-09 1815  
1987 9. 첫 남북 어린이 바둑교류 첨부 파일
cyber
2006-12-12 1816 215
1986 10. 유로2008에 초대받지 못한 잉글랜드 첨부 파일
cyber
2008-05-27 1816 134
1985 8. 석유류 제품 가격 59% 인상 첨부 파일
cyber
2008-11-03 1816 117
1984 김연아 선수 세계를 매료시키다 첨부 파일
cyber
2009-01-17 1816 84
1983 영남일보, 한국바둑리그 3연패 위업! 첨부 파일
cyber
2010-01-15 1816 160
1982 어어~ 생사를 뒤바꾼 자충수 첨부 파일
cyber
2010-01-17 1816 63
1981 구리를 녹인 쎈돌표 흔들기 첨부 파일
cyber
2010-01-17 1816 66
1980 전세 심화 첨부 파일
cyber
2010-01-17 1816 10
1979 타이거 우즈의 교통사고 첨부 파일
cyber
2010-02-17 1816 51
1978 8. 한화갑, 한국기원 제5대 총재 취임 첨부 파일
cyber
2006-12-12 1817 135
1977 4. 김대통령 민주당 총재직 사퇴 첨부 파일
cyber
2006-12-12 1817 145
1976 4. 아파트값 폭등과 10.29 부동산시장 안정 대책 첨부 파일
cyber
2006-12-12 1817 35
1975 2004년 연합뉴스 북한 10대뉴스 첨부 파일
cyber
2006-12-12 1817 36
1974 4. 7월 대규모 수해 첨부 파일
cyber
2006-12-15 1817 29
1973 5. 1000만 시대의 그늘, 스크린 독과점 논란 첨부 파일
cyber
2006-12-16 1817 28
1972 6. 매머드급 국내대회 출범 - 한국리그, 강원랜드배 명인전 첨부 파일
cyber
2007-02-21 1817 126
1971 2위 이세돌 九단의 융단폭격! 각종 국내외 기전 휩쓸어! 첨부 파일
cyber
2007-12-17 1817 136
1970 10. 한상훈vs이창호 LG배 이어 삼성배까지 휩쓴 초단태풍 첨부 파일
cyber
2008-01-02 1817 115
1969 1. 이세돌vs장쉬 새해 벽두에 울려퍼진 쎈돌천하 축포 첨부 파일
cyber
2008-01-02 1817 138
1968 1. 위기에서 빛난 센돌의 기습 첨부 파일
cyber
2008-01-02 1817 141
Tag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