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badukhkiwon09.jpg
9. 아시안게임 효과, 여류기전 판도 바뀌나

광저우 아시안게임을 대비해 운영했던 여자상비군과 국가대표 훈련 효과로 여류기전의 판도가 바뀌고 있다.
 
10여년간 이어지던 ‘루이-박지은-조혜연 우승’ 삼각구도를 깨트리며 여류기성 타이틀을 거머쥔 김윤영 초단(당시)을 비롯, 아시안게임에서 슈퍼스타로 거듭난 이슬아 초단, 한국여자기사 최초로 세계대회 16강에 진출한 박지연 2단 등이 비약적인 성장을 거듭했다.
 
특히 여류기성전 우승으로 약우(若愚·2단의 별칭)에 오른 김윤영은 98년 윤영선 2단(당시)이 프로여류국수전 정상에 선 이래 12년 만에 우승자 명단에 새롭게 이름을 올리며 세대교체의 선봉에 섰다. [ns2010ybadhk]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