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 조선 안악월정사  황해남도 안악군 월정리 nkmhjhwangnam

안악 월정사는 황해남도 안악군 월정리 구월산에 있는 조선시대 초기의 사찰로 846년에 창건한 것을 재건한 것이다. 월정사는 구월산에서 두번째로 높은 아사봉 동쪽면절골에 있다. 이 절은 월정대사가 846년에 중수한 기록은 자세하지 않으나 17세기 중엽부터 중수한 기록들은 자세히 남아 있다. 『중수월정사기』에는 1650년부터 1871년 까지 5회 중수라고 씌어 있다.

월정사에는 극락보전을 중심으로 만세루, 명부전, 수월당과 기타 부속건물들이 있다. 극락보전은 『월정사극락보전중수기문』에 의하면 1662년에 중건하고 1736년에 또다시 세웠으며, 1875년에 보수한 것으로 되어 있다. 그러나 조선시대 초기 건물의 구조와 수법이 많이 남아 있으므로 2차, 3차의 재건도 결국 중수로 추정된다.

극락보전은 정면 3칸(10.65m), 측면 2칸(6.4m)인 겹처마합각집이다. 평면은 안우리 (안허리)를 주었고, 기둥은 배부른 기둥이다. 평판방(평방)은 모서리기둥이 약간 높아서 처마선의 곡선과 보조를 맞추어 완만하게 들렸다. 극락보전의 두공은 다른 건물 들에서 찾아볼 수 없는 독특한 구조이다. 두공은 일반적으로 바깥보다 안의 포수를 많게 하고, 같게하는 경우에도 내도리를 받쳐 건물 안 천장을 높이 짜올리는데, 극락보전의 두공은 반대로 바깥 7포, 안 5포로 하였다. 정면과 측면의 두공은 첨차를 소혀형으로 하고, 후면과 내부의 첨차는 닫긴형(교두형)으로 하여 허식이 없다. 소로들의 경사면은 안쪽을 휜 곡선으로 처리하였으며, 일부 소로에는 접시받침까지 있다.

두공의 이러한 구조와 함께 건물내부 뒷면의 일부 액방(창방)과 탱화가 걸린 은폐된 부분에 남아 있는 단청은 조선시대 초기 건물로서의 특색을 뚜렷이 보여 준다. 처마는 길게(2.5m) 내뽑고 추녀에는 받침기둥(활주)을 세웠다. 건물의 정면은 화려한 꽃살문 대신 기둥 위에 문인방을 건너지르고, 아래에는 세살문을, 위에는 방형의 격자살로 된 뙤창을 설치하였는데 후기의 것으로 보인다.

건물 안은 대들보 높이로 천장을 낮게 형성하여 안온한 분위기를 조성하였다. 바깥 13포, 안 5포로 짜올린 닫집도 두공에 닫긴형 첨차가 많이 있어 오랜 것이라는 느낌을 준다. 만세루는 정면 5칸(11.72m), 측면 2칸(6.02m)인 배집(맞배집)이다. 건물은 경사면을 이용하여 정면에 1.2m 높이의 돌기둥을 세우고, 그 위에 마루를 놓은 다락집이다. 정면과 좌우측면은 판자로 벽체를 형성하고, 뒷면은 개방하였다. 두공은 2익공인데 살미의 돌출이 심하고 장식적이어서 조선시대 중기 이후의 특징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




역사년표Map BC -AD 1 -600 -1000 -1500 -1800 -1900 -1950 -1980-현재 (1945년이후 10대뉴스)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