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36년 영국 국왕 에드워드 8세는 심각한 고민에 빠지고 말았다. 이혼 경력이 두 번씩이나 되는 아름다운 심프슨 부인과의 결혼이 난관에 부딪쳤기 때문이었다. 황실의 전통은 이혼 경력이 있는 여성을 왕비로 맞아들일 수 없게 되어 있었다. 뿐만 아니라, 내각과 국민들의 반대도 만만치 않았다. 왕관과 심프슨 부인 둘 중에서 하나를 택해야 할 판이었다. 에드워드 8세는 결국 심프슨 부인을 택했다. 왕관을 벗고 윈저 공이라는 평범한 귀족으로 내려앉아 지난 72년 죽을 때까지 그는 행복한 생애를 보냈다.


 ① 서투른 목수 연장 탓만 한다. 

 ② 우물을 파도 한 우물을 파라. 

 ③ 될성부른 나무는 떡잎부터 알아본다. 

 ④ 평양 감사도 저 싫으면 그만이다. 

 ⑤ 쏘아 놓은 살이요, 엎질러진 물이다. 


[Question-sokdam08]


한국 Korea Tour in Subkorea.com Road, Islands, Mountains, Tour Place, Beach, Festival, University, Golf Course, Stadium, History Place, Natural Monument, Paintings, Pottery, K-jokes, 중국 Chin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J-Cartoons, 일본 Japan Tour in Subkorea.com Tour Place, Baduk,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History, Idioms, UNESCO Heritage, E-jokes, 인도 India Tour in Subkorea.com History, UNESCO Heritage, Tour Place, Golf Course, Stadium, University, Paintings,